선사 및 가야시대
대표적인 남방식 지석묘인 장마면 유리의 지석묘, 부곡면 온정리의 고인돌과 고분, 도천면 일리와 영산면 신제리의 지석묘, 계성면 사리의 사은암 등으로 보아 선사시대부터 우리군에 인류가 취락한 것으로 보고 있다.
※ 지석묘 : 일종의 거석(巨石)문화로 무문토기시대의 묘제(墓制)이며, 기원전 8~9백년대에 이미 나타났던 것
기록으로는 1세기 전후, 「삼국지」 변진 24국의 소개에 나타나있는 불사국이 우리군에 관한 가장 오래된 기록이다.
가야시대에는 불사국(不斯國) 또는 비화가야(非火伽倻)로 존립하여 오다가 일찍이 신라에 병합되어 비자화군(比自火郡) 또는 비사벌(比斯伐), 비자벌(比子伐)이라 하였다.
영남의 중추인 낙동강을 자양으로 번성하여온 창녕군은 초기국가이던 옛 가야를 거쳐 신라에 이르러서부터 나뉘어져 있던 여러 현이 합하여져 오늘에 이르고 있는 것이다. 창녕고분군
신라
신라진흥왕 16년(555)에 하주(下州)의 치소(治所)를 두고 군대 주둔지인 정(停)을 두었다가 동왕(同王) 26년(565)에 폐지하고, 경덕왕 16년(757)에 화왕군(火王郡)으로 이름을 고쳤다. 이때 영산현은 본래 서화현(西火縣)이라 불렀으나 상약(尙藥)으로 고쳐서 밀양군의 현(縣)으로 되었다.
계성은 본래 신라 때 읍을 설치하였는데 옛이름은 알 수 없고, 경덕왕 16년에 계성으로 고쳐 화왕군(火王郡)의 영현(領縣)이 되었다.
고려시대
고려때에 이르러 태조 23년(940) 3월 화왕군(火王郡)을 지금의 이름인 창녕(昌寧)으로 고쳤다. 그후 현종이 밀성군에 소속시켰으며, 명종(明宗) 2년(1172) 감무(監務)를 두었다. 역시 영산도 지금의 이름으로 고쳐서 밀성군에 소속시켰는데. 원종 15년(1274)에 감무를 두었다.
또 계성은 현종 9년(1018)에 밀성군에 속했다가 공민왕 15년(1366)에 영산현에 속하였으나 곧 공양왕 2년(1390)에 다시 밀성에 속하게 되는 등 변화가 많았다.
조선시대
조선시대에 이르러 태조 3년(1394) 창녕과 영산에 현감을 두게 되었다. 그러나 인조 9년(1631)에 창녕현은 지도(至道)의 역변(逆變)으로 인하여 현이 혁파되고 강등되어 영산현에 합하여 소속되는 수난을 당하였다. 그로부터 6년 후 어영군(御營軍)의 상언(上言)에 의하여 인조 15년(1637)에 복현(復縣)되어 다시 창녕과 영산 양현으로 나누어 졌다.
고종 32년(1895) 5월 8도제를 폐지하고 23부제의 실시로 본 군은 밀양과 함께 대구부(大邱府)에 속하게 되었고, 이듬해(1896) 8월 4일 13도제(道制)가 실시되자 창녕·영산군은 대구부에서 경상남도에 속하게 되었다.
고종 34년(1897) 행정의 말단조직인 방(坊)이 면(面)으로 개칭되었으며, 순종 융희원년(隆熙元年)에 통폐합을 거쳐 1910년 9월 면제(面制)가 시행되었다.
일제 강점기 및 대한민국
1914년 4월 1일 부군폐치분합(府郡廢置分合)에 따라 함안군에 편입된 길곡면의 사촌(射村)·금곡리 일부(지금의 함안군 칠북면 봉촌리 일대)를 제외한 영산군은 창녕군에 합병, 오늘에 이르고 있다. 2개군의 합병으로 창녕, 고암, 성산, 대합, 이방, 대지, 유어, 창락, 영산, 계성, 남곡, 길곡, 부곡, 도천, 장마 등 15개 면으로 개편되었다.
1936년 4월 1일 남곡면을 남지면으로 개칭하였다.
1955년 7월 1일 창락면이 창녕면에 편입되어 14개 면으로 되었다.
1960년 1월 1일 창녕면이 읍으로 승격되었고, 이어 3년후인 1963년 1월 1일에는 남지면이 읍으로 승격하게 되어 본군은 2읍 12면이 되었다.
1971년 2월 13일 창녕군 조례 제175호로 남지읍 고곡출장소를 설치함으로써 2읍 12면 1출장소가 되었다.
1994년 10월 8일 「창녕군민의 날 조례」를 제정하여 제1회 창녕군민의 날을 개최하였다.
1998년 9월 10일 행정조직 개편으로 고곡출장소가 폐지되었고, 현재 139개 법정리에 285개의 행정리가 있다.
2013년 1월 4일 창녕군민의 날 개최 일자를 10월 8일에서 4월 3일로 변경하였다.

담당부서
기획감사실 법무통계담당(☎ 055-530-1094)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참고로 만족도조사에 제출하신 의견은 홈페이지 운영의 참고자료로 활용하며, 답변이 필요한 민원 및 문의글은 민원상담, 여행Q&A, 신고게시판 등 관련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