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담기
  • 구글플러스 담기
  • 링크 주소 복사
  • 본문 인쇄

부곡온천

부곡온천 전경

부곡온천의 생성년도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동국여지승람의 영산현조에 "온천이 현의 동남쪽 17리에 있더니 지금은 폐했다."라는 기록이 있어 오래전부터 부곡에 온천이 었었음을 알 수 있고, 동국통감의 고려기에도 "영산온정"이 기록되어 있어 태고 때부터 자연 분출되어 오늘에 이어진 것으로 전해진다.

부곡온천은 옛날부터 가마솥처럼 생겼다고 부곡이라 불렸고, 마을(온정리)에 옴샘이라고 불렸던 뜨거운 물이 솟아나는 우물이 있다는 소문이 전국에 전해지면서 옴 환자들과 나병 환자 등 피부질환자들이 떼지어 와서 치료를 하였다하니 부곡온천의 수질이 타 온천보다 뛰어났음을 짐작할 수 있다.

지금의 온천이 개발된 것은 고 신현택옹께서 부곡면 거문리에 겨울눈이 바로 녹고 물이 따뜻하여 한겨울에도 빨래를 할 수 있는 샘물이 있다는 소문을 듣고 1972년 6월부터 온천 굴착을 시작하여, 1972년 12월 28일 지하 63m지점에서 온천수가 솟아오른 것으로부터 시작된다.

1977년 국민관광지로 지정되었고, 1981년 온천지구지정, 1997년 관광특구로 지정 고시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온천지 유래를 적은 기념비(1995. 9. 23.)가 원탕고운호텔 옆에 서 있다.]

부곡온천 분수대

  • 위치 : 경상남도 창녕군 부곡면 거문리 일원
  • 온천발견 : 1973. 1. 10.
  • 관광특구면적 : 146만평(1997. 1. 18.지정)
 

온천수

  • 수온 : 최고온도 78℃
  • 수질 : 유황온천, 약알카리성
  • 효능 : 피부질환, 신경통, 부인병 등에 효과

관광객 및 수용능력

  • 관 광 객 : 400만명/연(평일 1만명, 휴일 2만여명)
  • 수용능력 : 숙박 8,740명/일, 목욕 2만명/일

이용시설

일성콘도미니엄

247객실 보유, 주변에 공룡발자국 소재

부곡 골프장

18홀 72파, 30만평, 연간 8만5천명 이용
※ 국립부곡병원, 부곡온천병원 등 소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 일부자료 제외)

담당부서
생태관광과 온천담당(☎ 055-530-1591)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만족도조사 참여하기